즐겨찾기+  날짜 : 2020-09-26 오후 08:19: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교육

우리 모두 아동학대 신고의무자 되어야

기고문
정현주 기자 / 입력 : 2020년 08월 27일
ⓒ 거창한뉴스


최근 아이를 여행가방에 감금하여 학대하였다는 신문기사를 접했다.
아이가 거짓말을 하였다는 것이 그 이유였다. 아이가 얼마나 힘들었을지는 상상하기 힘들다.
결국 아이는 돌아올 수 없는 강을 건너고 말았다.
아이의 몸에는 멍자국이 가득했다고 한다. 그동안의 일들을 그 흔적이 말하는 듯하다.

이런 아동학대 피해자를 구제할 법적제도는 없을까?
주변 이웃들이 아동학대를 발견하거나 의심되는 상황을 발견하였을 때,
신고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겠지만, 법적으로 아동학대 신고의무자로 지정된 25가지 항목의 특정 직군 종사자들이 있다.

위 종사자들은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제10조 2항에 명시되어 있는데,
시설종사자 및 공무원 직군, 교사 직군, 의료인 직군 등 3부류로 이루어져 있다.

1. 시설종사자 및 공무원 직군
- 가정위탁지원센터, 아동복지시설, 아동복지전담공무원, 가정폭력 관련 상담소, 가정폭력피해자 보호시설, 건강가정지원센터,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시회복지 전담공무원, 사회복지시설, 성폭력피해상담소 등

2. 교사 직군
- 교직원, 전문상담교사, 학원강사, 아이돌보미, 어린이집 등

3. 의료인 직군 - 응급의료기관, 응급구조사, 의료기관, 정신건강복지센터, 정신의료기관 등

신고의무자는 직무를 수행하면서 아동학대범죄를 알게 된 경우나 그 의심이 있는 경우에는 아동보호전문기관 or 수사기관에 즉시 신고하여야 한다.
만약, 신고의무자가 정당한 사유 없이 신고를 하지 않을 시에는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하지만 이러한 법적제도와 신고의무자의 신고만으로는 아동학대 피해자를 전부 구제할 수 있지 않을 것이다.
우리 사회가 아동학대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가 있을 때, 비로소 학대에 노출된 아이들을 보호할 수 있다.
아이들 보호의 시작, 우리 모두 스스로 아동학대 신고의무자가 되어보는 것은 어떨까?
정현주 기자 / 입력 : 2020년 08월 27일
- Copyrights ⓒ거창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박항서 감독 훈장…고향주민들 일제히 축하
삼국항쟁의 격전지 ‘거창 거열산성’ 국가사적 지정
거창푸드종합센터, 9월 30일까지 추석맞이 大이벤트 실시
업체 탐방 ★ JS 정성모터스 ★
거창 빙기실마을, 우수마을기업 선정
홍랑 아구요리 맛 탐방
거창군의회, 국외연수비 등 1억 370만원 반납
코로나 19 함양군 확진자 발생 관련 기자회견문
거창군, 이색 걷기 행사 ‘걷기 인증 걸어보고서’ 큰 호응
인근 군 코로나19 확진자의 택시 탑승자 검사 당부
포토뉴스
지역소식
함양읍, 코로나19 대응에 앞장서다!  
코로나 19 피해 소상공인 합천군 재난지..  
산청군 기산국악당서 태평고 타고식  
일본 미토요시, 합천군에 수해복구 성금..  
코로나 19 함양군 확진자 발생 관련 기..  
산청로타리클럽 황금쏘가리 치어 방류  
산청군 읍소재지 전선 지중화사업 완료  
교육
 거창군은 지난 14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최영호 부군수와 신원 및 가북초등학교..
· 구독료 : 광고료 입금계좌
· 예금주 : 거창한뉴스인터넷신문
· 농 협 : 841132-52-134900
· 신 협 : 132-072-133579
· 경남은행 : 527-22-0271350
· 국민은행 : 658502-04-101171
상호: 거창한뉴스 / 주소: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 시장1길26번지 3층 / 발행인 : 백행숙 / 편집인 : 정현주 / mail: koreanews@hanmail.net
Tel: 055) 943-7547 / Fax : 055) 943-7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 024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현주
Copyright ⓒ 거창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