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3-03-31 오후 03:27: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2023, 계묘년 새해! 국민의힘(산, 함, 거, 합) 설날 인사회 가져

새로운 힘! 거함산합을 하나로!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거창한신문 기자 / koreanews@hanmail.net입력 : 2023년 01월 23일
ⓒ 거창한뉴스
오늘(23일) 오전 11시 김영조 사무국장의 사회로 거창 컨벤션웨딩뷔페에서 국민의 힘 설날 인사회를 개최 했다. 참석자로는 김태호 국회의원(외교통일위원회 위원장) 신옥임 사모님 이승화 산청군수, 정명순 산청군의장 서춘수 전)함양군수 박용운 함양군의장. 구인모 거창군수, 이홍희 거창군 의장, 김윤철 합천군수, 조삼술 합천군의장, 4개군, 도의원, 군의원, 및 당직자 당원, 여성위원 지역민 500여 명이 참석했다.
ⓒ 거창한뉴스
이 자리에서 김태호 4개군 지역위원장은 고향에 내려와 싹을 틔우고 뿌리를 내릴 수 있었든것은 여기에 계시는 당원 여러분들의 덕분이다. 한분 한분께 감사드리며 새해 큰절을 올렸다.
미스터트롯에서 무명 가수가 치열하게 연습과 노력을 해서 내공을 쌓았기에 최고의 자리 최고의 가수가 되듯이 그 당시 국무총리 내정 시 내세상인줄 알고 구덩이에 빠져보니 알겠더라?

ⓒ 거창한뉴스
지금은 동굴에서 도 닦는 기분으로 어떤 것을 공부해야 하는지?
역사관 등을 통해 생태계를 바라보는 눈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이제 동굴에서 과감히 나와 평가를 받아보고 싶습니다.

ⓒ 거창한뉴스
현재 윤석열 정부에서 변한 부분은 외교 안보 부분이다.
이제는 민노총의 배후를 포함한 모든 것들이 진실이 하나 하나 드러나고 있다.

ⓒ 거창한뉴스
반석 위에 집을 짓는 변화!!
북한과의 대화의 문은 활짝 열어두되 도발 시에는 용맹스럽게 타격을 가하는 것이 필요하다.
김태호가 정치를 하는 이유는?

ⓒ 거창한뉴스
자유, 정의가 강물처럼 흐르는 나라, 약자와의 동행, 함께하는 나라를 꼭 만들고 싶다.
여러분만 믿고 앞만 보고 열심히 달려가겠습니다.
여러분 함께 해주십시오,
감사합니다.
ⓒ 거창한뉴스
한편, 4개군, 군수, 군 의장의 새해 인사 덕담에서는 한결같이 김태호 위원장님을 도와
내년 총선에서는 꼭 과반수 의석을 확보하는 동시에 새로운 힘! 국민의힘! 거함산합을 하나로!
정치에 있어서는  의리와   믿음이 있어야 하고 우리모두 정의의 에너지를 모아 
윤석열정부의 성공을 기원했다.
여성위원회 총무 koreanews@hanmail.net
거창한신문 기자 / koreanews@hanmail.net입력 : 2023년 01월 23일
- Copyrights ⓒ거창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산청 특리지구, 농식품부 다목적농촌 용수개발사업 신규착수지구 선정
합천춘란 아름다움, 전국 국회의원 홀렸다
김태호 국회 외통위원장 “재한 외국인 존중 캠페인 출범식 참석
북부농협 제9대 신화범 조합장 취임식 개최
김태호 국회외통위 위원장 “지리산 함양시장, 국내최고 산약초 시장으로 자리매김 할 것”
신원면, 인구 1550명 목표치 조기 달성
거창군, 봄바람처럼 살랑살랑 나눔의 손길 이어져
김태호 국회의원 고뇌의 결단, 일본의 성의있는 호응 기대
제15대 수승대농협 김종두 조합장 취임식!
거창군체육회, 내홍조기 수습하고 도체준비에 만전 기해야
포토뉴스
지역소식
함양 한우 일냈다, 경매 최고가 낙찰  
산청군 수의사회 향토장학금 기탁  
‘산삼의 고장 함양’서 100년 넘은 천..  
경남·울산지구 청년회의소(J C), 엑스..  
‘천년의 세월’ 종자장 지리산 함양 품..  
옥전고분군 포함 가야고분군,  
합천군, 코로나19 대비『현장점검의 날..  
교육
· 구독료 : 광고료 입금계좌
· 예금주 : 거창한뉴스인터넷신문
· 농 협 : 841132-52-134900
· 신 협 : 132-072-133579
· 경남은행 : 527-22-0271350
· 국민은행 : 658502-04-101171
상호: 거창한뉴스 / 주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하동 2길 18번지 / 발행인 : 백행숙 / 편집인 : 백행숙 / mail: koreanews@hanmail.net
Tel: 055) 943-7547 / Fax : 055) 943-7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 024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행숙
Copyright ⓒ 거창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