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3-03-31 오후 03:27: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예술

거창예총 「거창예술」 10호 발간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3년 01월 11일
ⓒ 거창한뉴스

사단법인 한국예총 거창지회(회장 이건형)는 지난 12월 말 「거창예술」 10호를 경남문화예술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발간했다. 「거창예술」은 지역에서 출판되는 예술전문지로서 국악, 문학, 미술, 사진, 연예예술, 음악 등 다양한 분야의 창작활동과 예술평론 및 예술사적인 내용을 다루어 왔다. 「거창예술」 10호는 거창 지역의 예술 전문지로서 최초로 전 세계에서 생산되는 도서에 부여하는 국제표준연속간행물번호 ISSN(International Standard Serial Number)를 받아 출간하게 되었다. 이로써 「거창예술」 10호는 국립중앙도서관에 납본되고 국가의 지적문화재산유산으로 영구 보존되어 역사적인 사료가 된다.

이번 호는 지역사회의 염원인 ‘공공미술관 건립’에 관한 내용과 거창 최초의 성악가인 ‘정정자 선생의 음악세계’가 중점적으로 다루어졌다. 그리고 제2회 거창예술포럼에 대한 소개와 더불어 ‘시각 디자인의 세계’에 대한 내용과 ‘건축 디자인’을 담았다. 이는 거창의 예술문화에 대한 다양한 분야를 소개하고 예술사적인 가치를 정립하는 내용이 주를 이루고 있다는 점이다. 한편 소설가 표성흠의 『교룡』에 대한 서평은 문학작품에 대한 가치를 평론의 시각에서 조명한 의미 있는 내용이다. 무엇보다 돋보이는 내용은 ‘거창의 청년 예술가’에 대한 현 주소를 인터뷰 형식으로 취재한 것으로 지역 청년들의 예술 활동을 적극적으로 소개 한 점이다.

나아가 「거창예술」은 거창의 대표적인 봄 축제로 자리 잡은 ‘거창예총제’에 대한 내용을 다루었다. 그리고 거창예총을 이루는 국악을 비롯한 6개 지부의 연간 예술 활동을 소개했으며 거창 지역의 다양한 예술 활동 소식을 다룸으로서 지역 예술문화의 가치를 조명한 것으로 보인다. 거창예총에서 발간한 「거창예술」 10호는 지역 예술의 사료적인 가치를 발굴하고 전문 예술단체의 활동을 조명하여, 지역민들의 예술문화 향수권 신장에 기여한 바가 크다. 그리고 연간 진행된 예술 동향 정보를 공유하고 창작 활동을 진작시키는 계기가 된 것으로 보인다.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3년 01월 11일
- Copyrights ⓒ거창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산청 특리지구, 농식품부 다목적농촌 용수개발사업 신규착수지구 선정
합천춘란 아름다움, 전국 국회의원 홀렸다
김태호 국회 외통위원장 “재한 외국인 존중 캠페인 출범식 참석
북부농협 제9대 신화범 조합장 취임식 개최
김태호 국회외통위 위원장 “지리산 함양시장, 국내최고 산약초 시장으로 자리매김 할 것”
신원면, 인구 1550명 목표치 조기 달성
김태호 국회의원 고뇌의 결단, 일본의 성의있는 호응 기대
거창군, 봄바람처럼 살랑살랑 나눔의 손길 이어져
거창군체육회, 내홍조기 수습하고 도체준비에 만전 기해야
제15대 수승대농협 김종두 조합장 취임식!
포토뉴스
지역소식
함양 한우 일냈다, 경매 최고가 낙찰  
산청군 수의사회 향토장학금 기탁  
‘산삼의 고장 함양’서 100년 넘은 천..  
경남·울산지구 청년회의소(J C), 엑스..  
‘천년의 세월’ 종자장 지리산 함양 품..  
옥전고분군 포함 가야고분군,  
합천군, 코로나19 대비『현장점검의 날..  
교육
· 구독료 : 광고료 입금계좌
· 예금주 : 거창한뉴스인터넷신문
· 농 협 : 841132-52-134900
· 신 협 : 132-072-133579
· 경남은행 : 527-22-0271350
· 국민은행 : 658502-04-101171
상호: 거창한뉴스 / 주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하동 2길 18번지 / 발행인 : 백행숙 / 편집인 : 백행숙 / mail: koreanews@hanmail.net
Tel: 055) 943-7547 / Fax : 055) 943-7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 024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행숙
Copyright ⓒ 거창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