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11-30 오후 06:56: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거창군과 곡성군의 문자사과로 빛난 우정

코로나19 속에서 빛난 자매도시의 우정! 지역특산물 활용한 따뜻한 교류 돋보여
정현주 기자 / 입력 : 2020년 11월 19일

ⓒ 거창한뉴스
ⓒ 거창한뉴스
 19일 거창군에 따르면 자매도시 곡성군에서 거창군을 상징하는 문구를 곡성사과에 새겨 생산한 문자사과를 보내왔다고 밝혔다.

중국 남북조(南北朝)시대에 육개(陸凱)가 친한 친구인 범엽(范曄)에게 봄에 꽃이 핀 매화나무 가지를 보내며 우정을 나누었다는 이야기가 전해진다.

친구에게 돈독한 우정을 나타내는 선물이나 정표 등을 보낼 때 쓰이는 ‘강남일지춘(江南一枝春)’이라는 말이 여기에서 비롯되었는데, 마음에서 우러나온 자그마한 정성이 우정을 더 오래 지속시키는 원동력이 될 수 있다는 의미다.

친구 간의 두터운 우정을 뜻하는 이 성어가 현대 도시 간의 관계에 적용된다면 경남 거창군과 전남 곡성군의 사이가 아닐까 싶다.

거창군은 지난 8월 자매도시와 우호증진을 위한 비대면 교류의 일환으로 거창사과에 자매도시를 상징하는 문구와 코로나19 극복을 염원하는 메시지를 새겨 생산한 ‘문자사과’를 국내 6개 자매도시에 전달했다.

특히, 수해 피해를 입은 곡성군에는 군민의 마음을 담아 조속한 피해극복을 염원하는 문구를 새겨 전달했으며, 곡성군은 이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문자사과를 생산해 이번에 보내온 것이다.

거창군과 곡성군은 1998년 10월 9일 자매결연을 맺고 축제 대표단 방문, 한농연 교류대회, 한마음생활체육대회 등 활발한 교류를 이어왔다.

지난 8월에는 군에서 수해 피해를 입은 곡성군에 지역특산물인 사과꿀빵, 사과주스와 이불세트를 구호물품으로 전달하기도 했다.

거창군은 코로나19로 자매도시와 대면교류에 제한이 많고 정체되어 있지만 상생발전할 수 있는 분야를 모색해 비대면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정현주 기자 / 입력 : 2020년 11월 19일
- Copyrights ⓒ거창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거창 죽전마을, 2020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
코로나19 관련 거창군 15차 브리핑
거창창포원, 자전거대여소 운영
거창군, 해외입국자(멕시코) 코로나19 확진 1명 판정
새롭게 단장한 거창승강기타워 지역랜드마크로 우뚝
가족과 함께하는 2020년 거창군 신규공무원 임용식 개최
“2020년 거창군태권도협회 정기총회 및 단합대회” 개최
제32회 거창군테니스협회장배 테니스대회 성료
거창군, ‘주민수익형 마을공동체 태양광 발전소’ 가동
(재)거창문화재단, 11월 가을의 절정을 느낄 수 있는 다채로운 문화·예술공연 개최
포토뉴스
지역소식
함양군 청년농업인 경영실습 임대농장 ..  
산청군 황매산철쭉제 기간 산청↔합천 ..  
산청 동의보감촌 매력·이색 행사장소 ..  
유명 트롯가수 출연에 산청이 들썩  
합천군 화재피해가구 119희망의 집 입주..  
합천군, 팔만대장경 전국예술대전 시상..  
‘가을 문학 향연’ 제15회 지리산문학..  
교육
 거창군은 지난 7일 거창사과농촌융복합산업지구조성사업의 일환으로 거창사과 ..
· 구독료 : 광고료 입금계좌
· 예금주 : 거창한뉴스인터넷신문
· 농 협 : 841132-52-134900
· 신 협 : 132-072-133579
· 경남은행 : 527-22-0271350
· 국민은행 : 658502-04-101171
상호: 거창한뉴스 / 주소: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 시장1길26번지 3층 / 발행인 : 백행숙 / 편집인 : 정현주 / mail: koreanews@hanmail.net
Tel: 055) 943-7547 / Fax : 055) 943-7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 024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현주
Copyright ⓒ 거창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