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2-08-06 오후 12:53:3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교육

경남도립거창대학-한국승강기대학교 공동 협력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사업 선정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2년 06월 03일
- 거창군, 한국승강기대학교, 경남도립거창대학 협력 맞손

ⓒ 거창한뉴스

경남도립거창대학(총장 박유동)은 2일 우리대학이 교육부 주관 2022년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사업에 한국승강기대학교와 공동으로 참여하여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전문대학이 기초자치단체와 협력하여 지역의 중장기 발전목표에 부합하는 지역 내 승강기 특화 분야로 선정하고, 교육체계를 연계·개편하는 등 지역기반 고등직업교육의 거점 역할을 수행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거점지구 사업에는 올해 총 국비 405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며, 5개 권역 30개 대학 연합체를 선정하였으며, 선정된 한국승강기대학교와 경남도립거창대학은 2022년부터 2024년까지 3년간 45억원을 지원 받는다.

그간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사업 공동협력 추진을 위하여 거창군과 지난 2일 거창군청 상황실에서 거점지구 공모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협약식에는 거창군과 경남도립 거창대학, 한국승강기대학교, 한국승강기 안전공단 승강기 안전기술원, 사) 승강기밸리 기업협의회, 드론 활용 방제·방역산업협의체, 항노화산업협의체, 거창교육지원청, 거창승강기고등학교, 거창고용복지플러스센터 등 10개 기관·단체 관계자 14명이 참석했다.

공동협력 추진을 위한 고등직업교육혁신위원회는 지역사회 공헌 자율과제를 포함한 지역 특화분야 연계 교육과정, 지역 정주 인재양성을 위한 직업교육프로그램 등 총 11개의 프로그램을 추진한다. 프로그램은 거창승강기밸리 수요 맞춤형 Beginner Technician 인력양성, 거창승강기밸리 기업주문형 Expert Technician, 승강기 전문가 역량강화 프로그램, 메타버스 승강기 교육 플랫폼 구축, 6차 농업 관련 드론 전문가 육성, 항노화 산업 육성 등을 추진 할 계획이다.

박유동 총장은 “지방 소멸의 위기 앞에 성격이 다른 관내 두 대학이 상호 경쟁이 아닌 학교별 특성을 살려 협력 사업은 첫 사업” 이라며“ 지역상생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대학 간 협력뿐만 아니라 관내 유관기관과 적극 협조하여 추진해 나가겠다.” 고 밝혔다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2년 06월 03일
- Copyrights ⓒ거창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국민의힘 제3차 주요당직자 회의 및 지역아동센터 협의회 회장단 간담회 개최
김태호 국회의원 “대선승리 일등공신 생각부터 버려야”
제5대 전국거창향우연합회 회장 이취임식 가져
4년 만에 개막한 제32회 거창국제연극제 성황리 폐막
웅양초등학교 개교 100주년(1920-2020)기념행사 개최
거창군, ‘거창국제연극제 예매·관람 인증 이벤트’ 시행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에 김태호의원(산, 함, 거, 합) 후보군에 올라
주상면 오류동마을 다목적회관 준공식 개최
제39대 김성목 북상면장 취임
김태호 국회의원(산,함,거,합) “지지율 하락은 민심의 경고“
포토뉴스
지역소식
함양 한우 일냈다, 경매 최고가 낙찰  
산청군 수의사회 향토장학금 기탁  
‘산삼의 고장 함양’서 100년 넘은 천..  
경남·울산지구 청년회의소(J C), 엑스..  
‘천년의 세월’ 종자장 지리산 함양 품..  
옥전고분군 포함 가야고분군,  
합천군, 코로나19 대비『현장점검의 날..  
교육
· 구독료 : 광고료 입금계좌
· 예금주 : 거창한뉴스인터넷신문
· 농 협 : 841132-52-134900
· 신 협 : 132-072-133579
· 경남은행 : 527-22-0271350
· 국민은행 : 658502-04-101171
상호: 거창한뉴스 / 주소: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 시장1길26번지 3층 / 발행인 : 백행숙 / 편집인 : 백행숙 / mail: koreanews@hanmail.net
Tel: 055) 943-7547 / Fax : 055) 943-7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 024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행숙
Copyright ⓒ 거창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