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8-16 오후 02:09:1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해인사역 유치 거창군․해인사 공동추진위원회

결 의 문
정현주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30일
ⓒ 거창한뉴스


해인사역 유치 거창군․해인사 공동추진위원회는 남부내륙고속철도(서부경남KTX사업) 남부내륙권 역사(驛舍)의 조성에 관하여 다음과 같은 입장을 밝힌다.

남부내륙권 역사에 관한 결정은 정략적인 사항을 배제하고 거창군, 합천군, 고령군, 성주군, 서대구 등 남부내륙권 모두가 수혜지역이 되어 지역의 동반성장과 국가의 균형발전에 기여할 수 있어야 한다는 원칙에 의거해야 한다.

이에 따라 남부내륙권 역사의 위치는 고속철도의 본래의 기능을 다하면서 교통수혜인구, 해인사와 남부내륙권의 역사(驛舍) 접근성, 상호 협력발전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최적의 곳이어야 한다.

이러한 인식을 공유한 해인사역 유치 거창군․해인사 공동추진위원회는 남부내륙권 역사의 조성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촉구 결의하며 이의 강력한 추진을 위해 공동 협력해 나갈 것임을 천명한다.


하나. 남부내륙권 역사에 관한 결정은 정략적인 요소를 배제하고 지방과 국가의 균형발전이라는 남부내륙고속철도사업의 근본 취지에 맞게 원칙적인 사항만을 고려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하나. 남부내륙권 역사의 위치는 김천역과 진주역간의 중간지점으로서 고속철도로서의 본래 기능을 다하면서 거창, 합천, 고령, 성주, 서대구 등 남부내륙권 모두가 고른 교통편의를 누리고, 해인사 접근이 용이하며, 상호 동반성장에 기여할 수 있는 구) 88고속도로 해인사 톨게이트 지점에 설치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하나. 역사의 명칭은 광역교통망에 세계기록문화유산인 고려팔만대장경을 보존하고 있는 세계적 관광명소로서 국내외적으로 인지도가 높은 해인사를 표기함으로써, 해인사 교통안내의 효과를 높여 신규 이용자가 증가 되도록 ‘해인사역’으로 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2019.  5.  30. 

해인사역 유치 거창군․해인사 공동추진위원회 일동
정현주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30일
- Copyrights ⓒ거창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거창읍 최영진씨 가족, 아림1004운동 기부금 전달
거창군 가조면, 민관협력사업 ‘아동울타리되어주기’
군민과 함께한 제39회 창남초등학교 총동문회 성황리 개최
거창백두대간 생태교육장 ‘물놀이형 수경시설’ 개장
거창署, 생활고 비관 자살기도자 구조
거창군 마리면 주민자치위원회 선진지 견학
거창군, 생태계 복원을 위해 쏘가리 치어 20,000미 방류
거창군, 제6회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 본선 진출
달빛내륙철도(광주-대구) 건설 앞당긴다
거창군, 행락객 맞이 도로환경정비에 구슬땀 흘려
포토뉴스
지역소식
산청군 한부모․다문화가족 여름체..  
산청서 경남도 농업경영인대회 열린다  
함양군 어족자원 보호 붕어·쏘가리 방..  
합천스포츠클럽 창립총회 개최  
서춘수 함양군수, 발로뛰는 글로벌 외교..  
“피서지 쓰레기 되가져 갑시다”  
산청한방약초축제 ‘약초장터’ 입점자 ..  
교육
 거창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지난 20일 중고교 또래상담자 연합회 회원을 대상..
구독료 : 광고료 입금계좌
예금주 : 백 강 희
농 협:841132-52-134900
신 협:132-072-133579
경남은행:527-22-0271350
국민은행:658502-04-101171
상호: 거창한뉴스 / 주소: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 시장1길26번지 3층 / 발행인 : 백행숙 / 편집인 : 정현주 / mail: koreanews@hanmail.net
Tel: 055) 943-7547 / Fax : 055) 943-7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 024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현주
Copyright ⓒ 거창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