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2-06-28 오후 01:54:3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김기범 제1지구 도의원 무소속 출마선언 !!

거창을 위해 일하겠다는 신념은 거창군민들과의 약속
거창한신문 기자 / koreanews@hanmail.net입력 : 2022년 05월 11일
                         김기범 거창뉴딜정책연구소 소장

존경하고 사랑하는 거창군민여러분!
코로나19라는 대변혁의 시대를 우리는 인내와 희망으로 이겨내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원하든 원하지 않든 이 시대는 코로나19를 계기로 많은 것들이 바뀌고 있습니다. 바뀌어가는 시대에도 변하지 않는 마음으로 오늘을 열심히 살아가고 있는 군민여러분을 응원합니다. 우리 모두 힘내서 앞으로 나아갔으면 합니다.

존경하는 거창군민여러분!
저 김기범이 거창을 위해 일하겠다는 약속은 저와 거창군민들과의 약속입니다. 어떠한 자리, 어떠한 위치에 있더라도 오로지 거창군민을 위해 일하고자 하는 마음이기에 저는 오늘 다시 용기 내어 거창군민들의 심판을 받고자 합니다.

저는 지난 14년 동안 거창군수에만 도전을 했었습니다. 거창군민들의 눈높이를 모르고 제 잘난 맛에 도전을 했던 것 같습니다. 이번 국민의힘 거창군수경선을 통해서 제 자신이 얼마나 준비가 되어 있지 않고 부족한 지를 느끼게 되었습니다. 지금이라도 늦지 않게 깨닫게 해 주신 군민들께 감사드리며 저 김기범은 뼈를 깎는 마음으로 다시 도전하고자 합니다.

저 김기범 많이 생각하고 반성했습니다.
새롭게 태어나겠습니다. 첫걸음도 걷지 못하면서 두 걸음 세 걸음을 먼저 걸으려고 한 지난날을 반성하여 봅니다.

존경하는 거창군민여러분!
비온 뒤 땅이 굳고, 늦게 철든 자식이 효자라 하지 않습니까?
저 김기범, 다시 처음부터 시작하겠습니다. 새롭게 초등학교 1학년 입학하는 마음으로 새롭게하나하나씩 배워서 나가겠습니다.
배우고 준비하는 자세로 제8대 경상남도의회 거창군 제1선거구에 출마하여 그동안 제가 꿈꾸고 그린 거창의 미래를 만드는데 이 한 몸 바치겠습니다.
저 김기범은 희망이 있는 도시, 행복을 누릴 수 있는 도시, 누구나 안전한 도시, 미래를 꿈꿀 수 있는 거창을 만들기 위해 초석을 다지는 일꾼이 되고자 합니다.

지금까지 저를 지원해주시고 믿어주시며 지켜봐주신 거창군민여러분!
부족한 저에게 한번만 거창을 위해 일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십시오.
다시 뛰겠습니다.
열심히 뛰겠습니다.
오로지 거창군민들만 바라보며 달려 나가겠습니다.

다시 한 번 저에게 일할 수 있는 기회,
마음껏 뛸 수 있는 기회를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2022. 5. 11 .
거창한신문 기자 / koreanews@hanmail.net입력 : 2022년 05월 11일
- Copyrights ⓒ거창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존경하는 군민 여러분!
한국자유총연맹 거창군지회
경상남도의회 거창 제1선거구
포스코건설 ‘더샵 거창포르시엘 2차’ 6월 중 분양예정
거창문화원, 제15회 거창단오제 개최
김태호 국회의원 (산, 함, 거, 합)
이홍기 후보 측, ‘공정성 훼손 혐의’ 언론사 고발
국민의 힘 당선자 ,거창군 당원협의회 양파수확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당선 소감
경남도립거창대학-한국승강기대학교 공동 협력
포토뉴스
지역소식
함양 한우 일냈다, 경매 최고가 낙찰  
산청군 수의사회 향토장학금 기탁  
‘산삼의 고장 함양’서 100년 넘은 천..  
경남·울산지구 청년회의소(J C), 엑스..  
‘천년의 세월’ 종자장 지리산 함양 품..  
옥전고분군 포함 가야고분군,  
합천군, 코로나19 대비『현장점검의 날..  
교육
· 구독료 : 광고료 입금계좌
· 예금주 : 거창한뉴스인터넷신문
· 농 협 : 841132-52-134900
· 신 협 : 132-072-133579
· 경남은행 : 527-22-0271350
· 국민은행 : 658502-04-101171
상호: 거창한뉴스 / 주소: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 시장1길26번지 3층 / 발행인 : 백행숙 / 편집인 : 백행숙 / mail: koreanews@hanmail.net
Tel: 055) 943-7547 / Fax : 055) 943-7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 024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행숙
Copyright ⓒ 거창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