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3-12-01 오후 07:49: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김태호 국회 외통위원장, 케냐 하원의장 면담

- 한-케냐 관계 발전 및 한-아프리카 협력 강화 논의 -
- 부산 엑스포 유치를 위한 아프리카 지원 요청 -

거창한신문 기자 / koreanews@hanmail.net입력 : 2023년 09월 05일
ⓒ 거창한뉴스

정부의 식량원조 사업 현장 점검 및 아프리카 기후 정상회의 개막식 참석을 위해 케냐를 방문 중인 김태호 외교통일위원장은 9월 4일(현지시간) 모세스 웨탄굴라 케냐 하원의장을 면담하고 한-케냐 관계 발전 및 한-아프리카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 거창한뉴스

김태호 위원장은 케냐에서 열린 2023 아프리카 기후 정상회의 개막식에 참석한 후 케냐 하원의장을 면담하면서 “루토 케냐 대통령 주도로 아프리카 대륙이 기후 위기 해결책을 제시하는 주체로 자리매김하게 된 것이 인상적”이었다면서 케냐 정부의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주도적 노력을 높이 평가했다.

ⓒ 거창한뉴스

또한, 김태호 위원장은 루토 케냐 대통령이 친서를 통해 2030 부산 엑스포 유치를 적극적으로 지지해 준 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하면서, 내년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에 루토 대통령이 참석하면 양국 관계의 협력 강화를 더욱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에 대해 모세스 웨탄굴라 케냐 하원의장은 국회 대표단의 방문을 환영하면서 “한국과 계냐는 1964년 수교 이래 우호적인 관계를 유지해왔고, 케냐는 단기간에 많은 성장을 이룩한 한국으로부터 많은 교훈을 얻고 있다”고 화답했다. 또한, 부산 엑스포와 관련해서도 “계속적으로 지지하면서 같이 협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국회 대표단은 이날 잉거 앤더슨 유엔환경계획(UNEP) 사무총장을 면담하고 한-아프리카 간 환경 협력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김 위원장은 “아프리카 난민의 열악한 환경의 근본 원인 중 하나가 기후변화”라고 짚으면서, “한국과 아프리카 국가 간 환경 협력 확대에 있어 유엔환경계획(UNEP)이 가교적 역할을 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 거창한뉴스

이번 아프리카 방문을 통해 부산 엑스포 유치에도 힘을 보태고 있는 김태호 위원장은 “부산 엑스포는 다른 경쟁 도시와의 차별화 전략으로 기후 위기 극복과 탄소중립 선도도시를 비전으로 제시하고 있는 만큼 2030 부산 엑스포 유치에 유엔환경계획(UNEP)과 사무총장님의 지원을 요청한다”면서 부산 엑스포 유치를 위한 지원을 요청했다.

거창한신문 기자 / koreanews@hanmail.net입력 : 2023년 09월 05일
- Copyrights ⓒ거창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거창구치소‘추수감사절 예배 및 축하 행사’개최
거창군, 김태호 국회의원과 정책·재정 간담회 가져
김태호 국회의원, 산청·함양·거창·합천 4개군 향교간담회 개최
제7회 아림예술마당 가을, 해설이 있는 오페라의 밤 성황리에 개최
김수한 산청군의회 부의장, 거창군에 고향사랑기부 최고액 동참
“2023년 거창농협 신규 조합원대상
거창교육지원청, 토지 무상 기부한 변준원님께 감사패 전달
2024. 4. 10. 실시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거창군선관위, 예비후보자 등록안내 설명회 개최
거창초, 2023. 교육장배 육상대회 종합 우승
거창군, 거창창포원 가을정원 사진 공모전 수상작 발표
포토뉴스
지역소식
함양 한우 일냈다, 경매 최고가 낙찰  
산청군 수의사회 향토장학금 기탁  
‘산삼의 고장 함양’서 100년 넘은 천..  
경남·울산지구 청년회의소(J C), 엑스..  
‘천년의 세월’ 종자장 지리산 함양 품..  
옥전고분군 포함 가야고분군,  
합천군, 코로나19 대비『현장점검의 날..  
교육
· 구독료 : 광고료 입금계좌
· 예금주 : 거창한뉴스인터넷신문
· 농 협 : 841132-52-134900
· 신 협 : 132-072-133579
· 경남은행 : 527-22-0271350
· 국민은행 : 658502-04-101171
상호: 거창한뉴스 / 주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하동 2길 18번지 / 발행인 : 백행숙 / 편집인 : 백행숙 / mail: koreanews@hanmail.net
Tel: 055) 943-7547 / Fax : 055) 943-7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 024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행숙
Copyright ⓒ 거창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