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10-22 오후 04:48: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예술

문화재청은 지역 논란과 파장을 야기하는

거창 수승대 명칭변경 추진을 즉각 철회하여야
이형진 기자 / 입력 : 2021년 09월 08일
ⓒ 거창한뉴스
지난 6일 문화재청이 거창 수승대를 수송대로 명칭변경 한다는 지정예고를 두고 지역 민심이 술렁이며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지역 주민들은 “수송대에서 수승대로 바뀌어 불리어 온 것은 삼척동자도 다 아는 사실이다”며, “굳이 이제 와서 아무 문제없이 잘 쓰고 있는 수승대 명칭을 역사적으로 오래됐다는 이유만으로 수송대로 변경한다고 하는 문화재청이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강하게 반발을 하고 있다.

또한, 관련 단체에서는 “수승대라는 명칭은 틀린 것이 아니라 역사의 변천에 따라 이미 널리 사용되어 정착된 고유명사로서 이 역시 우리의 역사이다”고 말했다.

거창군은 ▲단순한 수승대의 명칭 변경에 한정되는 것이 아니라 지역의 혼란과 파장이 큰 사안으로 행정적, 지역적 제반 여건 등이 고려되지 아니한 점 ▲관광지 명칭 ‘수승대’와 문화재 명칭 ‘수송대’를 혼용하여 사용 될 경우 행정 및 관광객‧군민들에게 혼선만 가중되는 점 ▲문화재 명칭부여 관계 규정상 현재 널리 사용되고 있는 명칭은 그대로 유지 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는 점 ▲지역 주민 의견이나 지자체‧관리단체 등의 의견이나 협의 등 절차를 거치지 아니한 점 등을 들어 수승대 명칭 변경 추진은 철회되어야 한다는 입장이다.

아울러, 거창군은 예고기간 내에 관련 기관‧단체와의 간담회 개최, 주민 의견 등을 충분히 수렴하여 문화재청에 적극적으로 설명하고 의견을 전달할 계획이다.
이형진 기자 / 입력 : 2021년 09월 08일
- Copyrights ⓒ거창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박진 의원, 정용상 교수, 김태호 의원 부친상 빈소 찾아 조문
김태호 의원 부친상… 대선 유력후보들 앞 다퉈 조문
경남 의용소방대 소방기술경연대회 종합우승 차지
한국지역신문협회 경남협의회 월례회 성황리 개최
거창 감악산, 꽃&별 여행 개장식 열려
시장친화형 부동산정책이 필요한 때
공정과 상식 회복을 위한 국민연합 강원본부 창립식 및 창립기념
거창군, 복합문화단지 주차장 준공식 개최
국민의힘 산청함양거창합천당원협의회 대장동 게이트 특검촉구 이틀째 릴레이 1인시위
구인모 거창군수, 환경미화원과 소통 간담회 열어
포토뉴스
지역소식
함양 한우 일냈다, 경매 최고가 낙찰  
산청군 수의사회 향토장학금 기탁  
‘산삼의 고장 함양’서 100년 넘은 천..  
경남·울산지구 청년회의소(J C), 엑스..  
‘천년의 세월’ 종자장 지리산 함양 품..  
옥전고분군 포함 가야고분군,  
합천군, 코로나19 대비『현장점검의 날..  
교육
거창군은 2일 거창대학 국제협력원에서 ‘2021년 거창군 초등학생 여름방학영어 ..
· 구독료 : 광고료 입금계좌
· 예금주 : 거창한뉴스인터넷신문
· 농 협 : 841132-52-134900
· 신 협 : 132-072-133579
· 경남은행 : 527-22-0271350
· 국민은행 : 658502-04-101171
상호: 거창한뉴스 / 주소: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 시장1길26번지 3층 / 발행인 : 백행숙 / 편집인 : 백행숙 / mail: koreanews@hanmail.net
Tel: 055) 943-7547 / Fax : 055) 943-7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 024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행숙
Copyright ⓒ 거창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